부산의료원 폐쇄…베트남 다녀온 40대 숨져 코로나19 역학조사
상태바
부산의료원 폐쇄…베트남 다녀온 40대 숨져 코로나19 역학조사
  • 조재근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7일 12시 4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7일 월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조재근 기자] 40대 남성이 베트남 여행을 다녀온 후 부산의료원에 후송돼 숨지면서 병원 응급실이 폐쇄 조치됐다.

이 남성은 발열 등 코로나19 증상은 없었으나 보건당국이 만일의 상황에 대비해 응급실을 폐쇄하고 역학 조사에 나섰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경찰 등에 따르면 17일 오전 9시경 부산의료원 응급실에 40대 남성 A씨가 119구조대에 의해 실려 왔다.

A씨는 호흡곤란과 함께 가슴 통증을 호소했으며 의료진이 심폐소생술을 진행했으나 결국 숨졌다.

이 남성은 최근 베트남 여행을 다녀왔던 것으로 전해졌다.

보건당국은 A씨가 발열 증상은 없었으나 해외여행 경력이 있어 이날 응급실을 임시 폐쇄하고 코로나19 확진 검사를 의뢰한 상태다.

A씨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는 6시간 뒤 나올 예정이다.

조재근 기자 jack33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