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지진 옥외대피소 25곳 추가… 총 107곳
상태바
세종시 지진 옥외대피소 25곳 추가… 총 107곳
  • 이승동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3일 16시 3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4일 금요일
  • 1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승동 기자] 세종시가 공원 및 학교운동장 등 지진 옥외대피소를 확충하고, 안내표지판을 제작·설치한다.

시는 현재 학교운동장 등 82곳을 지진 옥외대피장소로 지정해 놓은 상태로, 최근엔 인구 유입 및 유동인구 증가와 세종시의회의 권고로 25곳을 추가 지정했다.

이에 따라 지진 옥외대피장소 수용인원은 2만 5538명으로 늘었다. 전체 인구 대비 7.33%를 기록하면서, 전국 평균(4.32%)과 국립재난안전연구원 권고 비율(2%)을 크게 상회하게된 셈이다.

시는 지진 장기화 시 이용할 수 있는 임시거주시설(지진실내 구호소) 88곳을 지정, 재난으로 인한 시민 피해와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지진 옥외대피소 인근에 안내표지판도 설치한다. 대피장소 현황은 시청 홈페이지(www.sejong.go.kr), 디딤돌앱, 포털사이트를 통해 공개한다

임성호 시 재난관리과장은 "지진 옥외대피장소는 예측이 불가한 자연재난에 대비해 시민 피해를 최소화를 위해 지정·관리된다"며 "앞으로 다양한 방법으로 지진 옥외대피장소를 홍보해 시민이 안심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