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원자력연료, 복지시설에 신종 코로나 예방용품 전달
상태바
한전원자력연료, 복지시설에 신종 코로나 예방용품 전달
  • 최윤서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2일 19시 3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3일 목요일
  • 20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전원자력연료는 12일 대전 송강사회복지관과 유성구장애인종합복지관에 신종 코로나 예방용품을 전달했다. 한전원자력연료 제공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한전원자력연료는 12일 대전 송강사회복지관과 유성구장애인종합복지관에 신종 코로나 예방용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후원은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돕고자 하는 취지로 추진됐으며 이날 기부한 물품은 마스크 2400장과 손세정제 200개다. 각 복지시설을 통해 감염에 취약할 수 있는 어려운 이웃에게 배포될 예정이다.

이선남 총무팀장은 “최근 수요 급증으로 구매가 어려워진 마스크와 손세정제가 어려운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마스크 등을 추가 확보하여 나눔 활동을 지속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전원자력연료는 지역활성화, 취약계층 및 지역아동 후원사업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사회적 가치실현에 앞장서고 있으며 지난해 지역사회 공헌 인정 기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