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사랑상품권 ‘지역경제 활성화’ 견인역할
상태바
충주사랑상품권 ‘지역경제 활성화’ 견인역할
  • 조재광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0일 17시 5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1일 화요일
  • 18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중 150억원 추가발행 결정
가맹점 도소매업 등 4400여곳
젊은층 겨냥 모바일 어플 발행
▲ 충주시는 오는 6월 중 150억 원의 상품권을 추가 발행을 결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충주시 제공

[충청투데이 조재광 기자] 충주사랑상품권이 시민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며 지역 경제 활성화 견인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충주사랑상품권은 충주시가 발행하고 지역 안에서만 통용되는 지역상품권으로 지난해 7월 골목상권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 자금의 지역 유출을 막고자 발행했다.

발행 당시 충주사랑상품권 40억원을 출시했지만 무려 7개월여 만에 37억원이 판매됨에 따라 시는 6월 중 150억 원의 상품권을 추가 발행을 결정했다고 10일 밝혔다.

또한 20~30대의 젊은 층을 겨냥해 구매와 환전이 용이한 선불형 카드상품권과 구매, 잔액 확인, 가맹점 홍보 등의 기능을 갖춘 모바일 어플도 함께 발행할 계획이다.

충주사랑상품권 구매는 여성이 54%, 40~60대 이상이 68%를 차지했으며, 46개의 판매 대행점 중 농협 충주시청출장소, 예성새마을금고에서 많이 팔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상품권 사용 가맹점은 도소매업, 음식업, 병·의원, 주유소 등 4400여 곳으로 발행 초기보다 277% 증가했고 전통시장 내 상점, 농·원·축협 마트 등에서 가장 많은 금액이 유통되고 있다.

시는 충주사랑상품권 구매자를 대상으로 매월 구매금액의 5만원 당 1개의 경품번호를 부여한 후 추첨을 통해 10명에게 30만 원의 상품권을 지급하고 있다.

특히 오는 3월부터는 법인에게도 월 한도 5000만원까지 2%를 할인해 각종 행사와 직원 격려 시 적극 구입 및 지급할 수 있도록 기업체를 방문해 구매홍보도 펼칠 예정이다.

김시한 경제기업과장은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영향으로 지역 소상공인의 체감 경기가 더욱 꽁꽁 얼어붙은 요즘 충주사랑상품권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길 바란다"며 "충주사랑상품권 이용에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사랑상품권은 충주시와 협약을 맺은 금융기관에서 1인당 월 50만원까지 상시 6%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충주=조재광 기자 cjk923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