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에 80억원 투입
상태바
홍성군,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에 80억원 투입
  • 이권영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30일 17시 3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31일 금요일
  • 12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양 인프라 조성 및 미세먼지 차단
역재방죽공원 조성·관광자원화 예정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홍성군은 올해 양질의 산림복지 서비스 제공을 위해 80억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군은 이들 사업을 통해 산림 휴양 인프라 조성은 물론 미세먼지 차단 등을 통해 군민들의 환경권 확충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요 사업으로 군은 오는 2022년까지 총 59억원을 투입해 역재방죽공원 조성사업을 진행중인 가운데 올해 1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홍성읍 고암리 694-6번지 일원에 추진중인 역재방죽공원 조성사업은 2022년까지 완충생태 식재지를 조성해 기존 수변공간과 공원을 유기적으로 연계해 시너지를 높일 방침이다. 총 면적은 6만 6437㎡ 건강증진시설, 힐링트레일 로드 등이 설치된다.

군은 친환경 생태 랜크마크로 육성을 통한 관광자원화도 추진한다. 홍성읍 소향리 398-103번지 일원에 지역 생태자원을 관리 보존하는 자연친화형 웰니스 공원으로 조성하기 위한 산림공원 조성사업을 진행한다. 오는 2022년까지 11만 3379㎡ 부지에 30억원이 투입될 이 사업은 현재 실시설계가 진행중이다. 이곳에는 건강의 장, 헬스 네트워크, 종합체육시설 등이 배치될 예정이다.

군은 또 미세먼지의 근원인 공해물질 차단을 위해 10억원을 투입해 올해 상반기 중 생활폐기물 종합처리장 인근에 2만㎡ 규모 방재형 도시숲 형태의 미세먼지 차단숲을 조성한다.

군은 이 밖에도 관내 주요도로변 특색있는 가로수길 조성을 위해 8억원, 광천 오서산 산림레포츠 시설 조성을 위한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비 6억원, 생활권 주변 덩굴제거 사업으로 2억원, 조림 및 숲가꾸기 사업으로 27억원을 투입한다.

군 관계자는 “지역주민들의 산림복지 서비스 제공 및 환경제고를 위해 지역 특화형 산림녹지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성=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