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설 맞아 지역사회 보듬기 나서
상태바
옥천군, 설 맞아 지역사회 보듬기 나서
  • 박병훈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2일 16시 4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3일 목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옥천군이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을 맞아 훈훈한 명절 분위기 조성을 위해 각계각층 보듬기에 나섰다.

군은 21일 명절 기간 고향을 찾지 못하는 군서면 월전리 소재 제37보병사단 111연대와 1대대 군 장병과 옥천경찰서 의경들을 만나 그들의 노고에 고마움을 표시하며 덕담을 나눴다.

훈훈한 정과 따뜻한 격려는 사회복지시설 생활인들과 유공자 가정, 저소득 가정에도 이어졌다.

21~22일 이틀에 걸쳐 청산원, 영생원 등 23곳의 사회복지시설을 찾아 명절 선물을 전달하고 900여명의 생활인들과 시설 종사자들을 만나 온정을 나눴다.

22일 옥천읍 가화리에 거주하는 유공자 강홍구(77) 씨를 방문해 어르신들의 건강을 살피며 따뜻한 명절나기를 기원했다.

이 자리에서 김재종 군수는 “옥천군은 주민과 함께 소외된 이웃이 없도록 모두가 행복한 옥천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설을 맞아 옥천군민 모두가 올 한해 건강하고 희망 넘치는 시간들을 보내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또한, 김 군수와 관계 공무원은 건강악화 등으로 생활고를 겪고 있는 저소득 노부부 가정을 방문해 행복나눔 연합모금으로 조성된 난방비와 선물꾸러미를 전달하며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건넸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