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타워크레인 강풍 모니터링시스템 구축
상태바
행복청, 타워크레인 강풍 모니터링시스템 구축
  • 강대묵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2일 16시 3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3일 목요일
  • 1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강대묵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은 행복도시 건설현장 내 실시간 ‘타워크레인 강풍 모니터링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강풍에 따른 사고 위험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고 22일 밝혔다.

 타워크레인 강풍 모니터링시스템은 강풍 측정 거점현장의 풍속을 통해 행복청 재해종합상황실과 안전업무 담당자가 실시간으로 확인 가능토록 하는 시스템이다.

 그동안 행복청은 타워크레인 안전관리를 위해 △권역별 강풍측정 거점현장 지정 및 비상연락체계 구축·운영 △분기별 자체안전점검 △행복청과 타워크레인 전문검사기관 합동 점검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했다.

 이번 시스템을 구축 하게 되면, 담당공무원이 실시간으로 강풍정보를 획득할 수 있어 현장에 대한 신속한 대응으로 선제적 사고예방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유근호 행복청 사업관리총괄과장은 “강풍모니터링시스템을 3월까지 구축해 타워크레인의 안전을 강화하고 나아가 건설현장의 안전관리 수준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강대묵 기자 mugi10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