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전 사업장 폐기물 제로 인증
상태바
SK하이닉스 전 사업장 폐기물 제로 인증
  • 심형식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13일 18시 4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14일 화요일
  • 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심형식 기자] SK하이닉스가 국내 기업 중 처음으로 국내외 모든 생산 거점에서 '폐기물 매립 제로(Zero Waste to Landfill) 인증'을 완료했다.

SK 하이닉스는 지난달 중국 충칭 생산 사업장에서 해당 인증을 받아 경기 이천, 충북 청주, 중국 우시·충칭 등 4개의 모든 생산 거점에서 인증을 완료했다.

이 인증은 미국 최초의 안전 규격 인증기관인 UL(Underwriters Laboratories)이 매년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폐기물 총 중량에서 재활용 불가능한 폐기물 중량을 빼 재활용률을 수치화하고 재활용률이 우수한 사업장에 Platinum(재활용률 100%)~Gold(95~99%)~Silver(90~94%) 3단계의 등급을 부여하는 제도다. SK하이닉스는 2018년 데이터를 기준으로 이천, 청주, 우시, 충칭 각각 93%, 94%, 96%, 91%의 폐기물 재활용률을 나타냈다.

SK하이닉스는 2018년 10월 '2022 에코(ECO) 비전'을 선언하고 친환경 반도체 생산 공장 운영을 통해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겠다는 중장기 목표를 제시했다. 이에 따라 SK하이닉스는 순환자원 인정 등을 통해 폐기물 배출을 최소화하고 자원 재활용 극대화를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심형식 기자 letsgoh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