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소방서, 중점관리대상처 안전지도점검
상태바
진천소방서, 중점관리대상처 안전지도점검
  • 김운선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12일 18시 4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13일 월요일
  • 1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운선 기자] 진천소방서는 관내 중점관리대상처인 진천성모병원과 메가박스 영화관을 방문해 안전지도점검을 실시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중점관리대상처란 화재가 발생할 경우 인명이나 재산피해의 우려가 높아 특별히 관리가 필요한 대상건물이다.

진천소방서 송정호 서장은 관계자들과의 간담회를 통해 화재안전대책 추진 상태를 확인하고 △화재발생 시 초기 대응방법 및 인명대피 방법 강구 △소방시설 및 피난시설 유지관리 확인 △정기적인 소방안전교육 및 훈련 실시 등 안전지도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송 소방서장은 “화재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관계자의 자율적인 안전의식이 가장 중요하다”며 “관내 중점관리대상처에 대한 지속적인 지도 및 점검을 통해 소방안전의식 제고와 초기 대응체계 확립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진천=김운선 기자 ku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