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스타트업파크 조성 용역보고회
상태바
충남 스타트업파크 조성 용역보고회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26일 20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27일 금요일
  • 9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구범위·방법·내용·계획 발표
경제적타당성 확보 방안 등 마련
▲ C-Station 조감도. 충남도 제공
[충청투데이 김대환 기자] 충남도는 26일 도청에서 충남 스타트업 파크 ‘C-Station’ 조성에 대한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 조사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는 신동헌 경제통상실장을 비롯한 도 관계자들과 이번 용역 수행기관인 산업연구원 및 천안·아산시, 충남창조경제혁신센터 등 유관기관과 외부자문단이 참석한 가운데 용역 개요 및 추진방향 보고, 질의응답 및 토의 등으로 진행됐다.

이번 연구용역은 충남 스타트업 파크 ‘C-Station’ 조성을 위한 경제적 타당성을 확보하고 ‘C-Station’을 중심으로 충남의 창업기업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선순환 창업생태계 조성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연구용역을 맡은 산업연구원은 이날 본 용역의 연구범위 및 연구방법, 세부 연구내용, 향후 연구 추진계획 등을 발표했다.

자문위원들은 ‘C-Station’ 조성과 관련해 연구 용역 추진 시 고려할 사항 및 접목할 만한 사항 등에 대해 자문을 하는 등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신동헌 도 경제통상실장은 "민선 7기 도지사 공약사항과 연계해 추진하는 충남 스타트업 파크 ‘C-Station’ 조성을 통해 도내 창업가를 지역의 성장과 고용을 이끄는 견실한 중소·중견기업으로 성장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올해 최종 사업 선정 및 사전절차 이행을 마치고 사업에 착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