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옥 옥천군새마을회장·대전보훈병원 특별상
상태바
강정옥 옥천군새마을회장·대전보훈병원 특별상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10일 19시 4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1일 수요일
  • 2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보훈병원 일손봉사 모습. 옥천군 제공
▲ 강정옥 회장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강정옥(67) 옥천군새마을회장과 대전보훈병원이 12일 충북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리는 2019년 생산적 일손봉사 대상 시상식에서 일반 개인 부문과 일반 단체 부문에서 특별상을 수상한다. 12일 개최되는 시상식에는 이시종 충북도지사를 비롯한 관계자와 수상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상 수상자로 4개 부문 10명과 특별상 수상자 21명에게 표창이 수여된다. 일반 개인 부문에서 특별상을 수상한 강정옥 씨는 옥천군새마을회장으로 지난 2월 27일 생산적 일손봉사의 활성화를 위해 옥천군새마을회와 동이면 용운리의 1사1 일손봉사 자매결연을 추진한 후 총 5번의 일손 나눔을 실천했다. 일반 단체 부문에서 특별상을 수상한 대전보훈병원은 2월 20일 군북면 자모리와 1사1 일손봉사 자매결연 협약을 맺은 후 지난 3월부터 11월까지 총 6회의 일손 나눔을 실천했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