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홍동면 노종세·석순 형제 고향사랑 성금 쾌척
상태바
홍성군, 홍동면 노종세·석순 형제 고향사랑 성금 쾌척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10일 17시 3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1일 수요일
  • 1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홍성군은 홍동면 홍원리가 고향인 노종세(63·세석건설 대표)·석순(65·원영건업 대표·홍동면 명예면장) 형제가 고향인 홍동면에 잇달아 큰 금액을 기탁하며 영원한 고향사랑을 표시했다고 밝혔다.

홍동면에 따르면 노종세 대표는 지난 6일 홍동면에 주민화합을 위한 송년 행사비로 500만원을 후원했다.

노종세 대표의 친형인 노석순 대표는 10일 홍성군에 이웃사랑 성금 4000만원과 홍성사랑장학금 1000만원 등 총 5000만원을 기탁했다.

두 형제는 그동안 고향 발전을 위해 지역의 대소사에 적극 참여해 고향사랑을 실천했을 뿐 아니라 면민화합 행사에도 물심양면으로 적극적인 도움을 주고 있으며 매년 빠짐없이 이웃사랑성금, 홍성사랑장학금 등 정기적인 후원을 하고 있다.

조성을 홍동면장은 “어려운 이웃을 돕고 지역 발전을 위해 매년 큰 관심을 가져주시는 노종세, 노석순 형제에게 항상 고맙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홍성=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