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농기센터 정억근 팀장, 대통령 표창
상태바
천안농기센터 정억근 팀장, 대통령 표창
  • 이재범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10일 16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1일 수요일
  • 10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수화상병 확산방지 선제적 대처

[충청투데이 이재범 기자] 천안시농업기술센터 정억근(45) 과수팀장이 최근 식물방제 유공으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10일 시에 따르면 정 팀장은 2005년부터 15년간 과수담당자로 근무하면서 천안 배 산업 발전을 위해 신기술보급 및 과수 병해충 예찰시스템을 운영했다. 특히 과수화상병 확산방지에 선제적으로 대처하는 등 지역농업발전과 영농안정화를 위해 노력해왔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그는 수출과실 안전생산을 위한 병해충 예찰 시스템 운영하며 적기 방제시기를 안내하고, 농약 안전사용 집합교육을 매년 실시, 수출확대에 기여했다고 한다.

실제 2011년부터 입장면 과수 가지검은마름병 발생에 따른 확산차단 및 조기 박멸을 위한 노력을 시작으로 대학과 공동연구를 추진해 재배금지기간을 5년에서 3년으로 단축시키는 성과를 얻었다. 또 2009년에 농학석사학위, 2015년에는 충남대학교 원예학과 박사학위를 취득하는 등 식물병해충 방제 전문지도사로 활동하고 있다.

시상식은 지난 5일 농촌진흥청 주관으로 열린 ‘2019 재해·병해충분야 종합평가회’에서 진행됐다.

천안=이재범 기자 news7804@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