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지역복지사업 평가 12년 연속 수상
상태바
서천군, 지역복지사업 평가 12년 연속 수상
  • 노왕철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9일 18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0일 화요일
  • 1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서천군(군수 노박래)이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2019년 지역복지사업 평가에서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제공 부문 대상과 민관협력 및 자원연계 부문 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복지행정상 2관왕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서천군은 그동안 민관이 협력해 각 읍·면에서 현장 중심의 찾아가는 서비스를 직접 수행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연계하는 복지읍·면장제와 서천형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제공하며 특화사업인 사랑나누리후원회를 적극 추진해 군민의 복지 체감도를 최대한 끌어 올렸다.

노박래 군수는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통해 어려운 군민의 삶을 보듬기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통합사례관리 등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으로 주민과 함께하는 특화된 복지사업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군민 모두가 행복한 서천군 만들기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천군은 9일 세종컨벤션센터 대연회장에서 열린 2019년 복지행정상 시상식에서 상과 함께 포상금 6000만 원을 받았으며, 이번 수상으로 지역복지사업 평가에서 12년 연속 수상의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서천=노왕철 기자no85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