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대 축산가공연구팀, '여송(汝松) 우수포스터상' 수상 
상태바
공주대 축산가공연구팀, '여송(汝松) 우수포스터상' 수상 
  • 윤영한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9일 09시 5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0일 화요일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에 침지한 돈육 등심의 품질특성 연구' 로 수상
공주대 동물자원학과 축산가공실험실 연구팀은 ‘2019년 한국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학회 추계 국제심포지엄’에서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에 침지한 돈육등심의 품질특성 연구로 ‘여송(汝松) 우수포스터상’을 수상했다. 공주대 제공
공주대 동물자원학과 축산가공실험실 연구팀은 ‘2019년 한국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학회 추계 국제심포지엄’에서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에 침지한 돈육등심의 품질특성 연구로 ‘여송(汝松) 우수포스터상’을 수상했다. 공주대 제공

공주대 동물자원학과 축산가공실험실 연구팀은 ‘2019년 한국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학회 추계 국제심포지엄’에서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에 침지한 돈육등심의 품질특성 연구로 ‘여송(汝松) 우수포스터상’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건국대 새천년기념관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심포지엄은 한국, 필리핀, 태국등 3개국이 참석한 가운데 공주대 이정아·이솔희·김한솔·박신영·김학연(지도교수) 연구팀·국무창 교수 연구팀 등 4팀이 ‘여송(汝松) 젊은 과학자상(Young Scientist)’ 포스터 부문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날 심포지엄은 ‘프로바이오틱스와 장내 미생물총의 새로운 패러다임(New Paradigm of Probiotics and Gut-Microbiome)’을 주제로 한국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학회에서 주최하고, 순천향대 프로바이오틱스 마이크로바이옴 융합연구센터(PMC)와 종근당건강㈜이 주관하였으며, 식품의약품안전처, ㈜삼익유가공, 풀무원다논㈜, 맛있는건강, ㈜씨엔에스, ㈜한국야쿠르트, ㈜매일유업등에서 후원했다.

최근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을 이용한 마이크로바이옴에 관한 연구는 위산·담즙에도 살아남는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 코팅기술개발, 건강기능성식품의 원료로서의 프로바이오틱스, 전통발효식품유래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 마이크로바이옴을 이용한 가금류의 면력증진, 마이크로바이옴 섭취가 피부미용에 미치는 영향 등 다방면으로 연구가 진행 중이며, 그 중심에서 한국유산균·프로바이오틱학회가 산·학·연을 견인하고 있다.

한편, 공주대 자원과학연구소 김학연 소장은 국립대육성사업 식육HMR 전문가 양성과정을 운영하면서 HMR 시장에서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를 이용한 프리미엄급 HMR상품의 시장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하며 포스터도 발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