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전국 재난의료 종합훈련대회 ‘우수상’ 수상
상태바
충남도, 전국 재난의료 종합훈련대회 ‘우수상’ 수상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8일 19시 1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09일 월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충남도 재난의료팀이 ‘2019 전국 재난의료 종합훈련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도는 5~6일 이틀간 대전 KT인재개발원에서 시·도별 총 15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 전국 재난의료 종합훈련대회에 참가해 이 같은 성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국립중앙의료원(중앙응급의료센터)이 주관한 이번 행사는 재난 발생 시 대응 능력을 강화하고, 보건소·소방서·재난의료지원팀 등 유관기간 간 협업 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에 참가한 도 재난의료팀은 공주시·아산시·서천군보건소로 구성한 신속대응반과 재난거점병원인 단국대학교의과대학부속병원 재난의료지원팀(DMAT), 아산·부여소방서 현장대응단 등 총 10명이 한팀을 이뤘다.

도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소중한 도민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평상 시 재난 상황을 대비한 다양하고 반복적인 훈련을 실시해 온 결과”라며 “재난 대응 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