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제19차 폐기물정책민관협의회 개최
상태바
대전시, 제19차 폐기물정책민관협의회 개최
  • 이인희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5일 18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06일 금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인희 기자] 대전시는 5일 자원순환 주요시책 보고 및 자문을 위한 ‘제19차 폐기물정책민관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자원순환시행계획 보고, 소각장 1호기 대보수 등의 자원순환 주요시책 보고와 폐기물 수집운반 관련 현안사항에 대한 토의가 이어졌다.

폐기물정책민관협의회는 시 폐기물관리조례 제17조에 근거를 둔 자문기구로, 위원 15명(전문가 6명·시민단체 6명·관련기관 3명)으로 구성됐으며 위원의 임기는 2년 1회에 한해 연임이 가능하다.

주요 자문사항으로는 △폐기물처리 기본정책 및 시책에 관한 자문 △폐기물 감량 및 재활용 촉진을 위한 홍보, 교육 활동 자문 등이다.

손철웅 시 환경녹지국장은 “폐기물정책민관협의회가 폐기물처리 기본정책 개발과 시책 홍보뿐만 아니라, 폐기물 관련 갈등 문제 해결을 위한 자문기관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인희 기자 leeih57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