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속가능한 세종 발전 기반 마련 나선다
상태바
지속가능한 세종 발전 기반 마련 나선다
  • 이승동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3일 17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04일 수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승동 기자] 세종시가 지속가능한 지역발전 기반 마련에 나선다.

세종시는 3일 세종시청에서 세종지속가능발전협의회와 함께 '세종지속가능발전지표 설정 보고회'를 열었다.

이날 보고회에선 세종지속가능발전협의회 사회·경제·환경·공동체 분과에서 설정한 27개 지표를 이춘희 시장에게 전달하는 퍼포먼스가 진행됐다.

27개 지표는 분과별로 △공동육아나눔터 평균 이용 횟수 등 사회 분과 8개 △생태관광 참여자 수 등 경제 분과 6개 △근린공원의 생물종수 등 환경 분과 5개 △청소년 행복지수 등 공동체 분과 8개로 구분됐다.

이춘희 시장은 “이 지표는 시정의 중심축인 사회, 경제, 환경, 제도 등이 현재와 미래에 영향을 미치는 정보 및 시민이 시의 지속가능발전 상태를 이해하는 근거자료로 활용된다”며 "세종지속가능발전지표 설정을 통해 지속가능발전의 기본 이념인 환경을 보전하고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면서 균형 있는 지역 발전의 기본 토대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