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립대 수시 2차 모집 경쟁률 18.4대 1
상태바
충북도립대 수시 2차 모집 경쟁률 18.4대 1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21일 19시 5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22일 금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2명 모집에 959명 지원… 사회복지과 최고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충북도립대학교의 2020학년도 수시 2차 경쟁률이 18.4대 1로 집계됐다.

충북도립대에 따르면 지난 6일부터 20일까지 2020학년도 수시 2차 신입생 모집 결과 정원 내 전형에 평균 18.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수시 1차 기간 동안 총 52명 모집에 959명이 지원한 것이며, 지난해 수시 2차 모집기간 16.8대 1보다 소폭 상승했다고 충북도립대는 밝혔다. 학과 가운데 최고 경쟁률은 사회복지과로 총 35.8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어 컴퓨터드론과 32대 1, 소방행정과 31.7대 1, 바이오생명의약과(3년제) 24.6대 1, 조리제빵과 24대 1, 융합디자인과 21.7대 1, 환경보건학과 16.3대 1, 반도체전자과 14.4대 1, 전기에너지시스템과 13.5대 1, 기계자동차과 9.3대 1, 스마트헬스과 7.3대 1 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충북도립대학교는 수시모집기간 동안 충청지역과 경기지역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실시한 찾아가는 입시설명회, 입시전담관리고교 증가 및 정기방문, 전문대학 수시2차 입시박람회에 참가하는 등 공병영 총장을 비롯한 전 교직원과 학생홍보대사들이 발로 뛰며 입시홍보활동을 펼쳐왔다.

교직원들은 저렴한 등록금과 공무원 양성반 운영등 다양한 혜택을 알리는 것은 물론 자율개선대학 선정과 혁신지원사업을 통한 학생지원 프로그램 실시, 중장기발전계획 수립에 따라 지역과 상생하며 학생을 중심으로 한 혁신지향적 대학이라는 점을 집중적으로 홍보해왔다.

한편 충북도립대학교 수시 2차 합격자 발표는 다음달 4일 수요일에 대학홈페이지 및 개별통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