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대전세종충남본부, 고용노동청에 애로사항 전달
상태바
중기중앙회 대전세종충남본부, 고용노동청에 애로사항 전달
  • 김기운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21일 19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22일 금요일
  • 9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고용노동청장과 간담회
주52시간 도입 유예 등 건의
[충청투데이 김기운 기자] 중소기업중앙회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는 중소기업 현장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이명로 대전지방고용노동청장과 소통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은 △자동차정비 전문기술인력 양성지원 확대 △300인 미만 사업장 주52시간 도입 유예기간 부여 △내일배움카드 발굴 소요기간 단축 △스마트공장 전문인력 양성방안 마련 △중장년 채용기업 지원제도 활성화 △외국인 불법체류자 사업장에 대한 제재 완화 등을 건의했다.

전원식 대전세종충남중소기업회장은 “노동현장 애로를 전달하는 것만으로도 큰 의미가 있으며 앞으로 정부부처와 간담회를 정례화해 중소기업계의 현안해소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기운 기자 energykim@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