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예비 신부 장지연과 혼인신고
상태바
김건모, 예비 신부 장지연과 혼인신고
  • 연합뉴스
  • 승인 2019년 11월 21일 13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21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합뉴스 자료사진]

최근 결혼식을 미룬 가수 김건모(51)와 피아니스트 겸 작·편곡가 장지연(38)이 혼인신고를 먼저 하며 법적으로 부부가 됐다.

김건모 측은 21일 "김건모와 장지연 예비 부부가 최근 혼인신고를 했다"고 밝혔다.

내년 1월로 예정된 결혼식을 5월로 미뤘으나 이미 결혼이 예정된 만큼 미리 혼인신고를 했다는 설명이다.

당초 김건모와 장지연은 가까운 친지들만 초대하는 '스몰 웨딩'을 계획했다.

그러나 결혼을 축하하고 싶다는 주변 요청이 쏟아졌고, 두 사람은 많은 사람이 자리할 수 있도록 큰 장소를 마련하기 위해 결혼식을 5월로 미루기로 결정한 바 있다.

rambo@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