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지방재정개혁 우수기관 2년 연속 선정
상태바
유성구, 지방재정개혁 우수기관 2년 연속 선정
  • 전민영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9일 18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9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유성구는 ‘2019 지방재정개혁 지방세 분야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돼 인센티브로 1억 5000만원을 받게 됐다고 19일 밝혔다.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한 이번 발표대회는 지난 12일과 13일 양일 간 전남 화순군에서 개최됐다.

대회에서 구 세원관리과 임미라, 박재석 주무관은 ‘경매와 공매의 차이점에 주목하라’ 주제로 발표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행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2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기초자치단체는 구가 처음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구 세무공무원들의 끊임없는 업무연찬과 노력으로 전국 최초로 2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값진 성과를 이뤄냈다”며 “구의 우수사례가 전국으로 확산돼 체납세 징수 방안으로 활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