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청소년문화의집, 여성가족부장관상 수상
상태바
괴산군청소년문화의집, 여성가족부장관상 수상
  • 김영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8일 18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9일 화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영 기자] 괴산군청소년문화의집이 최우수터전으로 선정돼 여성가족부장관상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괴산군청소년문화의집은 지난 16일 여성가족부와 충청북도가 주최하고, 충청북도청소년활동진흥센터가 주관해 열린 '2019년 충청북도청소년자원봉사대회'에서 최우수터전으로 뽑혀 여성가족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충북청소년자원봉사대회는 청소년들의 능동적인 봉사활동 참여와 건전한 청소년 문화 조성을 위해 마련한 대회다.

괴산 청소년문화의집은 정기적인 봉사활동과 어린이날 행사, 추적런닝맨, 호루라기 축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주관해 청소년들의 봉사활동 참여를 독려하고, 건전한 청소년 문화를 활성화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괴산 청소년문화의집은 청소년으로 구성된 △청소년운영위원회 '아띠' △자원봉사동아리 '은가비' △문화예술동아리 '소울' 등을 적극 지원하면서 건전한 청소년 육성을 위해 힘쓰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관내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며 "특히 청소년들이 마음껏 쉬고 즐길 수 있는 터전을 통한 청소년 문화 활성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괴산= 김영 기자 ky5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