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범죄 사각지대 해소 위한 로고젝터 추가 설치
상태바
진천군, 범죄 사각지대 해소 위한 로고젝터 추가 설치
  • 김운선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8일 17시 4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9일 화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운선 기자] 진천군은 범죄사각지대를 해소하고 군민이 안심하고 밤거리를 다닐 수 있도록 진천경찰서 범죄예방진단팀에서 선정한 범죄 취약지역 10개소에 로고젝터를 추가 설치했다고 18일 밝혔다.

로고젝터는 CCTV 폴 및 가로등에 설치돼 벽면이나 바닥에 특정한 문구·이미지를 현출하는 일종의 빔 프로젝터 장치로, 범죄 심리를 위축시키고 주민들의 불안감을 해소시키는 등 주민 체감안전도 향상을 위해 전국적으로 설치 지역을 확대하고 있다.

이번 군에서 추가로 설치한 로고젝터 위치는 진천읍 시가지 내 쉬리모텔 앞 등 8개소와, 덕산읍 혁신도시 두레봉 공원 경찰초소 앞 1개소, 광혜원면 옥산사우나 건너편 1개소이다.

군 관계자는 “로고젝터 설치로 범죄취약지역의 환경 개선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진천경찰서와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설치 지역을 확대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진천=김운선 기자 ku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