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뜩이는 원자력 아이디어를 찾아라
상태바
번뜩이는 원자력 아이디어를 찾아라
  • 최윤서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7일 18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8일 월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한국원자력연구원(이하 원자력연)은 16일 전국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제5회 원자력 창의력 대회’의 본선 대회와 시상식을 개최했다.

원자력연은 청소년의 원자력 이해 증진을 바탕으로 과학적 탐구심과 창의·융합적 사고력 및 문제 해결력 배양 등 미래 과학 기술 인재 육성에 기여하고자 ‘원자력 창의력 대회’를 2015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올해로 다섯 번째를 맞이한 이번 대회중 참가 대상을 충청권에서 전국 중·고등학생으로 넓혀 ‘한국원자력연구원이 국가와 인류의 미래를 열어가기 위해 집중적으로 해야 하는 연구’를 주제로 열렸다.

최종 심사 결과 대전삼천중학교 ‘환경지킴이’팀(김희연, 정서영 학생)과 중일고등학교 ‘NYPD’팀(이주환, 최예찬 학생)이 각각 중등부와 고등부 대상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차지했다.

이밖에 금·은·동상(각 2개팀), 장려상(각 3개팀) 등 총 12점의 한국원자력연구원장상과 부상이 수여됐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