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 동네돌봄 가동
상태바
대전 대덕구, 동네돌봄 가동
  • 전민영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1일 19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2일 화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전민영 기자]  대전 대덕구는 ‘동(洞) 케어안내창구’를 개설하고 ‘대덕구형 동네돌봄(커뮤니티케어)’을 본격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법1동과 법2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문을 연 케어안내청구는 초고령사회 진입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주거 △보건의료 △요양 △돌봄 △독립생활 등을 통합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달 조직 개편에 따라 각 동 센터에 간호전문인력이 배치되면서 복지와 보건·의료가 융합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는 앞으로 △자체 예산, 공모사업을 통한 신규서비스 지원 △지속적인 모니터링, 효과성 평가를 통한 대덕구형 동네돌봄 체계 완성 등을 목표로 돌봄사업의 기반을 다질 계획이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민·관 협력과 주민 참여를 바탕으로 지역사회 역량을 최대한 살린 대덕구형 동네 돌봄 체계를 정착시키겠다”며 “주민들이 삶의 터전에서 존엄한 노후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민영 기자 myjeon@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