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AI 플래그십 공개 워크숍… 15일 판교 테크노밸리서
상태바
KAIST, AI 플래그십 공개 워크숍… 15일 판교 테크노밸리서
  • 최윤서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0일 18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1일 월요일
  • 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KAIST를 대표하는 스타 교수들과 한보형 서울대 교수, 문태섭 성균관대 교수 등 우리나라에서 내로라하는 AI 관련 분야 대표학자 연구팀에서 그동안 개발해 온 연구성과와 기술이 한 자리에서 공개된다.

KAIST는 오는 15일 판교 테크노밸리 글로벌R&D센터 대강당에서 ‘AI 거대 물결의 파고를 넘을 산학기술 교류’를 주제로 300여명의 기업인과 인공지능 연구자들이 참여하는 ‘AI 플래그십 공개 워크숍(Flagship Open Workshop) 2019’ 행사를 개최한다.

KAIST 김종환 교수는 “4차산업혁명 시대 핵심산업으로 부상한 AI 산업 발전을 위해 관련 기업들과 최신의 정보 및 기술을 공유하고 기술 이전과 상담창구를 통한 구체적인 사업화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이번 공개 워크숍을 마련했다”고 개최배경을 설명했다.

이번 워크숍은 2016년부터 산·학·연간 교류와 협력 연구를 통해 개발된 20개의 최신 AI 선도기술과 연구성과를 발표하는 워크숍 그리고 개발자와의 직접적인 교류를 통해 기술지원 상담을 진행하는 포스터 세션 기술 교류 등 실무 프로그램 위주로 나눠 진행된다.

이날 워크숍에서는 4차산업혁명의 핵심동력인 AI 기술 현황을 알아본다.

또한 산업화 방향에 대한 심도 깊은 논의를 위해 △발달학습(Development Learning) 분야에서 김종환·김대식(이상 전기및전자공학부), 황성주(AI 대학원) 교수 연구팀 등 6개 연구진의 관련 기술을 비롯해 △신개념 강화학습(Reinforcement Learning) 분야에서 이상완(바이오및뇌공학과), 성영철·장동의(전기및전자공학부) 교수 연구팀 등 5개 연구진의 기술이 발표된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