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인권정책’ 도민과 함께 만든다
상태바
충남도, ‘인권정책’ 도민과 함께 만든다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9일 19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30일 수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충남도는 오는 30일 오후 2시부터 예산 스플라스 리솜에서 ‘제2차 충청남도 인권정책 기본계획 수립 공청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청회는 제2차 충청남도 인권정책 기본계획 수립 관련 전문가 및 시민사회단체 등의 의견을 수렴해 정책의 실효성을 확보하고, 공감대를 형성코자 마련한다.

도와 시·군 인권 담당 공무원, 도 인권위원회, 도민인권지킴이단, 시민사회단체, 인권 관련 전문가 등 100여 명을 초청한 가운데 여는 이번 공청회는 상황 보고, 전문가 토론, 의견 청취 등의 순으로 진행한다.

이번 공청회에서는 제2차 기본계획 비전 및 정책목표, 인권행정 구현 추진체계 등을 주요 내용으로 인권정책연구소가 제2차 인권정책 기본계획 수립 용역 진행 보고를 실시한다.

또 이진숙 도 인권위원회 위원장 등 인권 전문가가 참여하는 토론을 진행하고, 도민 등 공청회 참가자 모두가 자유롭게 의견을 주고받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안호 도 자치행정과장은 “이번 공청회에서 논의한 내용을 바탕으로 인권정책 기본계획을 마련하고, 도민 인권 보호·증진을 위한 인권행정을 펼칠 것”이라며 “인권정책에 관심 있는 도민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