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3분기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접수 마감
상태바
충남도 3분기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접수 마감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8일 19시 3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9일 화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만 3000명 신청… 내달 지급
천안·아산 약 1만명 추가접수

[충청투데이 김대환 기자] 충남도는 3분기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 사업' 접수를 마감한 결과 2만 3000여명이 신청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28일 밝혔다.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 사업은 3분기부터 천안·아산시가 참여함에 따라 도내 전 시·군으로 확대·시행됐다.

천안과 아산지역 소상공인 사업주의 많은 관심으로 3분기에는 약 1만명이 추가로 접수됐다.

도는 1·2분기 자동 신청된 사업장을 포함한 2만 3000여명에 대한 심사를 11월 중 마무리하고 각 시장·군수 명의로 지원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지원금은 사업자들이 월별 보험료를 선납한 뒤 지급을 신청하면 분기별로 정산을 통해 지급된다. 도는 지난 1·2분기 13개 시·군 사업장 4755개와 근로자 1만 2840명에게 총 63억 9000만원을 지원했다.

신동헌 도 경제통상실장은 "천안·아산시 소상공인 영세사업주의 많은 관심으로 3분기 신청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며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덜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발굴·보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회보험료 지원은 도내 사업체 90% 이상을 차지하는 영세업체의 인건비 부담을 줄여 고용 위축을 막고 근로자들의 고용 불안을 덜어주기 위해 시·군과 함께 추진 중인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월평균 210만원 미만의 임금을 받는 근로자를 10인 미만 고용 중인 도내 사업장으로 근로복지공단과 국민연금공단의 두루누리 사회보험료 지원 사업에 가입돼 있어야 한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