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인니 대통령 취임 축하”… 경축특사 노영민 파견
상태바
문대통령 “인니 대통령 취임 축하”… 경축특사 노영민 파견
  • 박명규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0일 18시 2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1일 월요일
  • 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명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의 취임식에 노영민 비서실장을 경축 특사로 파견해 축하했다. 위도도 대통령의 취임식은 현지시간 이날 오후 자카르타에서 열렸고, 전날 출국한 노 실장은 문 대통령의 친서를 위도도 대통령에게 직접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에 "소중한 친구 조코 위도도 대통령님의 취임을 축하한다"며 "인도네시아는 조코위 대통령님을 다시 선택했고, 대통령님의 포용적 리더십과 함께 인도네시아는 더욱 역동적으로 발전할 것"이라고 글을 오렸다. 이어 "대통령님께서 보여주신 우정과 신뢰 덕분에 인도네시아와 한국은 아세안에서 유일한 '특별전략적동반자 관계'로 발전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대통령님의 '진보하는 인도네시아' 비전과 한국의 신남방정책을 잘 조화해 양국이 공동번영을 이뤄가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또 "새 정부 출범을 계기로 양국 국민 간 협력이 더욱 긴밀해지길 바라며, 조코위 대통령님과 직접 만나 축하할 날을 기다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2017년 11월 인도네시아를 국빈 방문했으며, 위도도 대통령은 작년 9월 국빈 방한하는 등 두 정상은 상호 방문은 물론 각종 국제 다자정상회의를 계기로 정상회담을 하는 등 친분을 다져왔다.

서울=박명규 기자 mkpark041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