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연, 제11회 ‘2019 KIMM 과학꿈나무 기계제작대회’
상태바
기계연, 제11회 ‘2019 KIMM 과학꿈나무 기계제작대회’
  • 최윤서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0일 18시 1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1일 월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한국기계연구원(이하 기계연)은 19일 대전 기계연 본원에서 제11회 ‘2019 KIMM 과학꿈나무 기계제작대회’를 개최했다.

본선은 3인 1팀으로 구성된 초등부 10팀, 중등부 10팀 등 예선을 통과한 60명이 출전해 실력을 겨뤘다.

올해 대회는 ‘화재에 대응하는 기계기술’을 주제로 화재 발생 현장으로 이동해 화재 소화 및 인명구조 등 현장에서 제시된 미션을 달성하기 위해 다양한 기계의 원리를 활용하는 데 중점을 두고 치러졌다.

올해의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대상)은 중등부 ‘Robot Assembly’팀(대전중앙중·박세준, 대전대성중·최민석, 대전동산중·황시준)과 초등부 ‘야채참치’팀(대전성모초·윤지후, 대전목동초·이상형, 대전목동초·송민근)이 차지했다.

중등부 ‘Robot Assembly’팀은 화재 발생 시 인명구조 능력에 중점을 둔 집게 형태의 구조장치가 포함된 기계를 제작했다.

기계에 사용되는 다양한 요소를 사용하면서도 완성도가 높았던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