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대, 유라시아교통대학교 총장협의회 참석
상태바
한국교통대, 유라시아교통대학교 총장협의회 참석
  • 이선규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0일 17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1일 월요일
  • 2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선규 기자] 국립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는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4일간 중국 북경연합대학(총장 이학위)이 주최한 제12회 유라시아교통대학교 총장협의회(IATU-APC) 및 국제 심포지엄에 참석해 관련 회의를 주재하고, 회원교 중 2개교(난주교통대학, 화동교통대학)와 국제교류 협정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스마트 교통 인프라 구축', '국제 과학 연구 및 교육 협력' 및 '신에너지 발전과 스마트 교통' 등의 주제발표로 진행됐으며, 한국교통대는 진장원 교수(유라시아교통연구소 부소장)가 항공기 속도와 대비해 경쟁력있는 한-중 고속철 모델 개발에 대해 발표하고 이에 대한 회원교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력을 요구했다. 또한 유라시아교통대학교 총장협의회 회원교인 난주교통대학, 화동교통대학과 국제교류 협정을 체결해 향후 활발한 교통분야 교류협력, 공동학술 연구 및 학생 교류의 발판을 마련했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