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청주시 상생협력 협약 10개 과제 추진
상태바
세종시-청주시 상생협력 협약 10개 과제 추진
  • 이승동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0일 18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1일 월요일
  •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8일 상생협력 사업 협약을 체결한 한범덕 청주시장(왼쪽)과 이춘희 세종시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세종시 제공
지난 18일 상생협력 사업 협약을 체결한 한범덕 청주시장(왼쪽)과 이춘희 세종시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세종시 제공

[충청투데이 이승동 기자] 세종시와 충북 청주시가 지난 18일 청주시청에서 '상생협력 사업 협약'을 맺고, 공동 번영 기반 조성을 위한 4개 분야 10개 과제를 추진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세종시와 청주시가 정부의 균형발전 및 광역생활권 조성에 함께 대응하고, 인적·물적 자원과 경험을 공유, 시민편익과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체결됐다. 양 도시는 상생협력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 2월부터 4차례 실무희의를 열어 협력과제를 논의해왔다. 첫 결실로 각종 협력사업 및 문화·관광·스포츠 교류 등 상생과제를 도출했다.

세종시와 청주시는 이번 협약에 따라 단순한 협업을 넘어 장기적 공동번영을 추구하는 동반자적 관계로 위상을 재정립하고 상생 발전의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4대 분야 10개 과제를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세부 연계협력 사업은 △행정·자치-정책간담회 △운면동 간 자매결연 및 행사축제 상호방문 △농번기 일손교류 △문화·체육-관광문화시설 이용료 할인 △공동콘텐츠 발굴 및 관광벨트 조성 등이다.

이와 함께 복지·교육-미혼남녀 인연 만들기 행사, 평생학습 프로그램 공유 및 교차 홍보, 경제·환경-세종~청주 둘레길 조성, 가축 전염병 차단에 공동협력하기로 했다.

각종 재난·재해와 농축산물의 질병 예방 및 대응에도 상호 협조한다.

이춘희 시장은 "국회 세종의사당과 청와대 세종집무실 설치,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등 지역현안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충청권의 단결된 힘이 전제돼야 한다"며 "이번 협약으로 세종시민과 청주시민이 충청권 이웃으로서 더욱 아까워지고 두 도시가 함께 발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세종시는 대전·충남·충북·제주 등 광역지자체 11곳, 공주·광명·수원·완도 등 기초자치단체 10곳 등과 협력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