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여성단체협의회, 천안서 여성인권영화제
상태바
충남여성단체협의회, 천안서 여성인권영화제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7일 19시 2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8일 금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충남여성단체협의회(회장 임춘숙)는 17일 천안 CGV 펜타포트점에서 ‘찾아가는 여성인권영화제’를 개최했다. 찾아가는 여성인권영화제는 도내 시·군 여성단체 회원들에게 양성평등 의식을 함양하고, 문화 소외지역 주민들에게 문화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번 여성인권영화제는 10월 한 달간 예산·청양·천안·서산·태안·당진 지역의 작은영화관 또는 CGV에서 총 6회 진행한다. 시·군별 영화관 규모에 따라 매회 50~100명 내외의 해당 시·군 여성단체 회원이 참여하며, 프로그램은 1부 토크콘서트와 2부 여성인권영화 ‘세상을 바꾼 변호인’ 관람으로 구성했다. 이날 토크콘서트에서는 지역 여성 정치인, 여성단체 대표, 도 여성정책개발원 연구원, 양성평등 강사 등 다양한 분야의 여성 패널이 참여해 관객들과 일상 속 양성평등을 주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또 김연 도의회 문화복지위원장을 초청해 여성인권과 관련된 판례를 중심으로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기회도 가졌다.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