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 난치성 환아에 ‘희망선물’
상태바
충청 난치성 환아에 ‘희망선물’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7일 19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8일 금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토탈, 8000만원 기탁
아동 16명에 치료비 혜택
장애인 이동차량 기부 등
지역 사회공헌활동 꾸준
▲ 한화토탈은 17일 충남 서산 대산공장에서 '충청지역 난치성환아 치료비 지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한화토탈 제공

[충청투데이 김대환 기자] 한화토탈이 충청지역 난치성 질환을 앓고 있는 아동들에게 치료비를 지원하며 빠른 쾌유를 기원했다.

한화토탈은 17일 충남 서산 대산공장에서 한화토탈 사회공헌위원장인 조용효 상무와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박은희 사무처장,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충청지회 정인숙 사무국장을 비롯해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청지역 난치성환아 치료비 지원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서 한화토탈은 치료비 8000만원을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으며 치료비는 백혈병, 소아암 등 난치병으로 투병 중인 충청지역 아동 16명에게 500만원 씩 전달될 예정이다.

한화토탈은 그동안 관할 교육청의 추천을 받아 대산공장이 위치한 서산지역 환아들을 대상으로 치료비를 매년 정기적으로 지원해 왔다.

지난해부터는 충남모금회와 손잡고 지원대상을 충청지역 전역으로 확대해 오랜 치료기간으로 어려움 겪고 있는 환아와 가족들에게 희망의 온정을 나누고 있다.

뿐만 아니라 한화토탈은 지역 속에서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사업장이 위치한 서산을 중심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한화토탈이 펼치고 있는 이동 밥차 및 세탁차, 장애인이동차량 기부와 활동지원, 독거노인 주거환경 개선사업, 소외계층 돌봄 활동, 지역 농산물 수매, 어르신 경로행사, 지역민 문화체험, 어촌마을 지원, 학교 발전기금 및 장학금 전달 등은 지역 상생 우수사례로 평가 받고 있다.

한화토탈 관계자는 "이번에 전달된 치료비가 충남지역 난치성환아들과 가족들이 병마를 이겨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서 다양한 활동들을 통해 한화그룹의 경영철학인 '함께 멀리' 정신을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