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석문산단서 황산누출
상태바
당진 석문산단서 황산누출
  • 조선교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7일 19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8일 금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당진 석문국가산업단지에서 황산이 누출돼 근로자 2명이 다쳤다.

 17일 충남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12시18분경 석문산단 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 세정제 제조공장에서 황산 500㎖가 누출됐다.

 이 사고로 근로자 2명이 화상을 입어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소방차 등 차량 8대가 동원돼 오후 1시경 방재작업을 마쳤다.

 황산을 운반 차량에서 보관용 탱크로 옮기던 중 연결호스가 분리되며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조선교 기자 mission@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