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고인쇄박물관, 먹 국제학술대회 17~18일
상태바
청주고인쇄박물관, 먹 국제학술대회 17~18일
  • 송휘헌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7일 19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8일 금요일
  • 2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송휘헌 기자] 청주고인쇄박물관이 17~18일 박물관 세미나실에서 2019 청주 '먹(墨)'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한다. 국제학술대회는 ‘먹(墨)으로 찾는 동아시아 인쇄사’를 주제로 국내의 먹·인쇄 전문가와 프랑스, 일본 등 국외 학자가 참여해 발표와 토론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또 기록문화의 중심지인 청주에서 먹의 역사, 활용 등에 대해 알아보고 동아시아 인쇄사를 조명하는 자리로 마련된다. 17일에는 ‘조선왕조실록의 먹’ 주제로 엄태진 경북대 교수의 기조 강연과 ‘고려먹 단산오옥’에 대해 성재현 국립중앙박물관 학예연구관의 특별강연이 진행됐다. 이어 △프랑스 잉크 제조 및 사용 △한·중·일 삼국의 송연가마 비교 △일본 인쇄의 역사와 문화 등의 발표와 토론이 열렸다. 18일에는 △영양 송연먹의 형성 배경과 전승과정 △송연먹과 유연먹 △일본의 먹과 서예문화 △한국의 서예역사와 필묵문화등의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송휘헌 기자 hhsong@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