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당진항 발전전략 의정 토론회
상태바
충남도의회, 당진항 발전전략 의정 토론회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6일 18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7일 목요일
  • 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대환 기자] 충남도의회가 당진항을 동북아 환황해권시대를 주도하는 대한민국 대표 항만으로 육성하기 위한 구상 마련에 나섰다. 도의회는 16일 당진 함상공원 내 함상카페에서 '당진항 중장기 발전전략 및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의정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계양 의원(비례) 요청으로 열린 이날 토론회는 이 의원이 좌장을, 박창호 세한대 교수가 발제를 맡았고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최지연 박사와 당진해양발전협의회 김현기 회장, 당진항만물류협회 이병성 회장, 충남도 이구영 해운항만과장, 당진시 한영우 항만수산과장이 토론자로 참여했다.

이 의원은 이날 토론회에서 "현재 당진항은 전국 최고의 물동량 증가를 자랑하며 국내 5대 항만으로 진입했고 천혜의 입지조건과 수십년간 구축한 철강클러스터 등 국가경제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다하고 있다"며 "정부의 제4차 항만 기본계획에 당진시민과 충남도민이 소망하는 당진항 발전 사업이 반드시 반영돼야 한다"고 말했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