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국정감사 이모저모
상태바
충남도 국정감사 이모저모
  • 충청투데이
  • 승인 2019년 10월 15일 19시 2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6일 수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 두괄식(?)과 미괄식(?)

15일 내포신도시에서 열린 충남도청 국감장에서 업무보고에 나선 이필영 도 기획실장이 현안 업무보고 중 충남혁신도시 지정 문제를 뒷쪽에 배치한 뒤 거론. 이에 홍성·예산 지역구 의원인 홍문표 의원이 “혁신도시 문제가 제일 중요한데 도지사는 그렇지 않은가 보다. 혁신도시 문제를 맨 앞에 말했어야지 젤 뒤에 말했다”고 지적. 반면 충남도 측은 가장 중요한 사안이지만 민감한 내용이기도 해 맨 앞보다는 마지막에 배치해 필요성을 강조했다고.

○… 국감장 때아닌 ‘충밍아웃’

감사위원들이 국감장에서 저마다 충남과의 인연을 강조.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위원은 누나가 현재 홍성에 거주중이라고 밝혔고 우리공화당 조원진 위원은 처가가 충남이라고 밝혀. 특히 조 위원은 장인과 장모가 서천 출신이라며 ‘충남의 사위’임을 강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