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스웨덴-불가리아 무역사절단 성공적 마무리
상태바
아산시 스웨덴-불가리아 무역사절단 성공적 마무리
  • 정재호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5일 17시 0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6일 수요일
  • 1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정재호 기자] 아산시는 관내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과 개척을 위해 지난 7~12일 총 4박 6일 동안 '아산시 스웨덴-불가리아 무역사절단'을 파견해 성공적 비즈니스를 마쳤다.

무역사절단은 아산시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함께 협력해 중소기업의 해외진출을 돕는 사업으로 해외 바이어를 발굴해 관내 중소기업의 현지 기업 직접 방문과 1:1 바이어 매칭 상담회를 개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무역사절단에는 관내 중소기업 이프텍주식회사, 케이디에프, 퓨리텍, ㈜비티엔, ㈜세진아이지비 등 5개사가 참여해 총 상담 36건, 총 상담액 US 123만7000$ 총 계약 추진액 US 53만 2,000$의 성과를 거뒀다.

사절단에 참여한 기업은 "유럽시장의 진성바이어를 확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으며 한국기업의 진출이 많지 않아 오히려 경쟁력 있는 시장이 될 수 있는 것 같다"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아산시는 이번 무역사절단 참여업체가 실질적 무역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를 통해 참여 업체에 대한 무역컨설팅 등을 향후 1년간 지속·관리할 예정이다. 또한 수출 육성정책을 적극 시행해 수출기업 세계 각지로 진출할 수 있도록 더욱더 힘써 나갈 예정이다. 아산=정재호 기자 jjh342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