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GAM, 도심지 복합 지질재해 연구추진 토론회
상태바
KIGAM, 도심지 복합 지질재해 연구추진 토론회
  • 최윤서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4일 19시 3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5일 화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이하 KIGAM)은 15일 코엑스 E1에서 산·학·연 관계 전문가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심지 복합 지질재해 연구추진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도심지 과밀화에 대비하여 도시공간의 효율적인 이용과 개발을 위한 지하공간의 활용과 그로 인한 도심 환경 지질환경문제의 해결방안 모색을 위해 마련됐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 하규철 지질환경연구본부장은 ‘KIGAM 도심지 복합 지질재해 대응 연구 추진계획’을 통해 미래의 안전하고 쾌적한 도심지 지질환경 구축을 위한 도심지 정밀 4D 모델 기반 지질환경변화 예측 기술 개발의 필요성을 강조한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 이창원 기술원은 ‘3D지질 플랫폼 현황 및 향후전망’의 주제로 지하지질 환경정보의 기반이 되는 플랫폼 기술 현황을 살펴보고, 특히 3D 지질 구축 및 활용사례를 통해 도심지 지질환경 예측·평가에 플랫폼 기술이 어떻게 활용될 수 있을 것인지에 대해 발표한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