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연, 극한물성시스템 제조 플랫폼 기술 상용화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선정
상태바
기계연, 극한물성시스템 제조 플랫폼 기술 상용화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선정
  • 최윤서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4일 19시 2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5일 화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한국기계연구원(이하 기계연) 나노융합기계연구본부 정준호 본부장의 ‘극한물성시스템 제조 플랫폼 기술 상용화’ 성과가 ‘2019년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에 선정됐다.

극한물성시스템 제조 플랫폼 기술을 활용하면 주사 바늘의 통증 없이 효율적으로 약물을 전달하는 나노마이크로 DNA 니들패치를 빠르고 경제적으로 만들 수 있다.

또 기존 제조 공정의 한계를 극복한 나노적층 공정기술을 개발해 신기능 3D 나노메타구조 IT 필름 제조에도 성공했다.

나노마이크로 DNA 니들패치는 의료 현장에서 사람들이 거부감을 느끼는 주사를 대체해 통증 없이 약물을 전달할 수 있는 기술이다.

연구팀은 3차원 나노패터닝 기술을 세포재생 효능이 탁월한 천연 연어DNA 소재에 적용해, 인체 삽입 시 통증 없고 안전하며 투여 약물 활성화를 촉진시킬 수 있는 나노마이크로 크기의 DNA 바늘을 저가로 만드는 데 성공했다.

화학 공정 없이 저온 및 상온에서 제조할 수 있어 DNA 니들에 포함된 약물이 변성되지 않는 것도 큰 장점이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