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바람 팔도장터 관광열차' 타고 공주 여행 떠나요~
상태바
'신바람 팔도장터 관광열차' 타고 공주 여행 떠나요~
  • 윤영한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4일 17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5일 화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갑사·산성전통시장 방문 '인기'

[충청투데이 윤영한 기자] 공주시는 전국의 대표 전통시장을 찾아가는 '신바람 팔도장터 관광열차'가 240여 명의 수도권 관광객을 싣고 공주를 방문했다고 15일 밝혔다.

팔도장터 관광열차는 중소벤처기업부와 코레일이 협업해 대도시 소비자들이 지역 전통시장을 방문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공주시는 올해 3연 연속 대상지로 선정됐다.

이날 무궁화호 및 새마을호 정기열차에 탑승한 240여명의 관광객은 서울역을 출발해 조치원역에서 관광버스로 환승해 가을의 정취를 맛볼 수 있는 공주의 가을대표 명소 갑사를 방문했다.

방문객들은 사찰을 관람하고 산채비빔밥 등 토속음식을 즐긴 뒤 공주박물관과 유네스코 세계유산 송산리고분군 등 주요 유적지를 방문하며 가을철 힐링의 시간을 가졌다. 이어 산성전통시장을 찾아 곳곳을 돌아보며 온누리상품권을 이용해 공주인절미와 칼국수, 소머리국밥, 밤막걸리 등 자유석식을 즐겼으며, 공주알밤 등 지역농산품을 구매하는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조관행 관광과장은 "전통시장 가을축제기간을 맞아 대규모 관광객이 공주의 대표 관광지와 산성시장을 방문해 공주음식을 즐기고 지역농산품을 구매하게 되어 흐뭇하다"며 "이러한 분위기를 더욱 확대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윤영한 기자 koreanews82@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