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대전시당 누리봉사단, 짜장면 나눔으로 어른공경 실천
상태바
자유한국당 대전시당 누리봉사단, 짜장면 나눔으로 어른공경 실천
  • 나운규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0일 19시 2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1일 금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나운규 기자] 자유한국당 대전시당 누리봉사단은 10일 동구에 있는 대동복지관에서 지역 어르신을 대상으로 점심식사 배식 봉사와 작업장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봉사단원들은 곰두리 봉사단과 함께 지역 어르신 250여분에게 짜장면과 꿀설기떡, 과일, 음료 등을 곁들여 대접했다.

또 복지관에서 빨래집게 조립 등의 작업에 일손을 보태며 도란도란 이야기꽃을 피웠다

이날 봉사에 참여한 양홍규 한국당 서구을당협위원장은 “어르신들이 많이 거주하는 복지관 주변지역의 교통이나 도로, 인도 등이 상당히 열악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어르신들의 특성을 고려해 도로나 인도의 경사면을 낮추는 등의 이동권을 보장하는 방향으로 지역 의원들과 함께 환경 개선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인석·정명국 누리봉사단 공동단장은 “우리 사회의 든든한 기둥이자 오늘날 대한민국을 경제부국으로 만들어 주신 어르신께 늘 존경과 감사한 마음을 잊지 않고 있다”며 “행복한 노후를 위해 어르신 일자리는 꼭 필요하며 한국당이 자식의 마음으로 잘 섬기겠다”고 말했다. 나운규 기자 sendm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