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빛가온교회 서길원 목사, 목원대에 발전기금
상태바
서울 빛가온교회 서길원 목사, 목원대에 발전기금
  • 윤희섭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0일 19시 2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1일 금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 빛가온교회 서길원 담임목사(왼쪽)는 목원대 총장실을 방문해 권혁대 총장(오른쪽)에게 학교법인발전기금 1000만 원을 전달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목원대 제공
[충청투데이 윤희섭 기자] 목원대는 서울 빛가온교회 서길원 목사가 권혁대 총장에게 학교법인발전기금 1000만원을 기탁했다고 10일 밝혔다. 서길원 목사는 "목원대가 영성을 갖춘 기독교 인재를 양성한다는 긍지를 가지고 미래세대를 위한 교육의 기틀을 확고히 해 더욱 발전시켜가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서 목사는 목원대 신학과 82학번으로 서울 임마누엘교회와 대전 하늘문교회 부담임목사, 청양교회 담임목사로 사역했으며 2004년 빛가온교회(전 상계교회)에 부임했다. 9년 전부터는 청소년 부흥운동을 위해 전국 청소년 기름부음 캠프를 개최하고 있다.

윤희섭 기자 aesup@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