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험하고 즐기며 배우는 ‘어린이 119 안전문화 대축제’ 열어
상태바
체험하고 즐기며 배우는 ‘어린이 119 안전문화 대축제’ 열어
  • 김운선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0일 18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1일 금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운선 기자] 진천소방서는 10일 오전 10시 화랑공원에서 다양한 체험을 통해 안전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전달하고자 ‘어린이 119 안전문화 대축제’를 개최했다.

이번 대축제는 1300여 명의 어린이가 참가해 다양한 안전체험을 통해서 안전사고를 방지하고 위기대처능력을 키워 안전문화를 형성하고자 마련했다. 주요 체험내용은 △소방안전체험 5개 분야 △생활안전체험 4개 분야 △구조장비전시 5개 분야 △어린이 보건안전 4개 분야 등 18개 체험부스를 통해 다양한 안전체험을 제공했다.

올해는 진천군청 등 9개 유관기관 및 민간업체가 참여해 지역사회 전체가 어울려 생거진천의 미래인 자라나는 꿈나무들에게 하나의 목소리로 안전을 외쳤다. 특히 수평구조체험은 평소 소방서 견학 시 못해본 체험으로 불어난 계곡을 도하하는 체험으로 어린아이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행사에 참가한 한 어린이는 고가사다리차와 굴절사다리차, 화학차, 펌프차, 구급차가 한 자리에 전시되어 있는 모습을 보고 “정말 이렇게 다양한 소방차가 있는 줄 몰랐는데 한꺼번에 다 만날 수 있어서 재밌고 즐거웠다”고 전했다.

주영국 소방서장은 “안전체험의 기회가 부족해 아쉬웠던 어린이들에게 다양한 안전체험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 진천군종합안전체험관도 연계한 다채로운 어린이 지역축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진천=김운선 기자 ku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