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직원 인권교육
상태바
세종, 직원 인권교육
  • 이승동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0일 18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1일 금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승동 기자]  세종시는 인권 감수성 향상을 통한 인권행정 실천을 위해 1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본청 및 읍·면·동 직원 100여 명을 대상으로 ‘직원 인권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시민의 인권보장·증진에 대한 사회적 관심 증가로 인권행정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인권존중의 시각에서 정책을 수립·집행할 수 있도록 인권친화적 행정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교육에서는 오창익 인권연대 사무국장이 강사로 나서 △인권 및 인권감수성의 이해 △소통과 공감 △우리사회 차별구조 알아보기 △인권보호자로서의 공무원의 역할 등의 내용으로 강의를 진행했다.

 김려수 자치분권과장은 “시민의 인권이 존중되는 인권도시 세종을 만들기 위해서는 현장의 중심에 있는 직원들의 인권의식 향상이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육을 통해 인권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여 인권행정을 구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