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농기센터, 농작업 대행서비스 ‘인기’
상태바
충주농기센터, 농작업 대행서비스 ‘인기’
  • 이선규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0일 17시 1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1일 금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선규 기자] 충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이석세)가 추진하는 농작업 대행서비스 지원사업이 농업인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농작업 대행서비스 지원은 농기계 조작이 어려운 70세 이상 고령농업인과 여성농업인, 장애인, 기타 영세농업인 등을 대상으로 현장을 직접 찾아가 작업을 대신해줌으로써 적기에 영농을 추진할 수 있게 도움을 주는 사업이다.

지난 3월부터 시작한 농작업 대행서비스는 논밭을 갈고 두둑을 만드는 경운·정지 작업부터 파종과 방제, 수확까지 여러 농작업에 사용되는 콤바인을 구입해 이용하는 등 다양한 지원으로 편리하고 안정적인 벼 수확에 도움을 주고 있다. 농작업 대행료는 기본 3만원(1000㎡)으로 면적 초과 시 1㎡당 30원씩 받고 있으며, 장소나 거리 관계없이 적용함으로써 농가 경영비 절감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대행서비스 신청 방법은 충주시농업기술센터 농업기계팀(043-850-3231~5)으로 전화 및 방문 접수하면 되고, 사전예약을 통해 순차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작업효율을 위해 탄력적으로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