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화·국밥·국수 한번에 ‘예산 장터 삼국축제’
상태바
국화·국밥·국수 한번에 ‘예산 장터 삼국축제’
  • 강명구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9일 16시 2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0일 목요일
  • 1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종원국밥거리서 18~24일 개최
국화전시·국수 건조시연 볼거리多
[충청투데이 강명구 기자] 예산군은 ‘제3회 예산장터삼국축제’가 오는 18~24일 예산전통시장 내 백종원국밥거리 일원에서 개최된다고 8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예산장터삼국축제는 예산의 가을에 즐기기 좋은 세 가지 ‘국화+국밥+국수’를 테마로 하는 지역 향토축제로써 이번 삼국축제는 올해 예산 지명탄생 1100주년을 맞은 예산군의 역사와 향토 문화를 새로운 콘텐츠와 융합해 더욱 풍성한 내용을 담을 예정이다. 또한 18일 ‘1100주년 축하 태평기원 퍼레이드’, ‘드론 라이트 쇼’ 등 개막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일주일 간 예산 1100년 락(樂) 뮤직페스티벌, 어른들의 야(夜)한 공연, 어린이 뮤지컬, 청춘은 꽃이다, 폐막 불꽃쇼 등 다채로운 문화공연이 펼쳐진다.

아울러 메인무대 옆에서는 국화 전시와 국수 건조 시연 등 다양한 볼거리와 전통방식으로 국수를 뽑거나 국화를 이용해 다양한 물건을 만드는 체험은 물론, 국밥과 국수 및 다양한 특산물 판매 행사도 열린다.

특히 지역의 역사를 담은 AR 체험과 스탬프 게임, 인기 유튜버와 협업하는 콘텐츠 등 새로운 문화의 장도 마련돼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약 25개의 먹거리 부스와 농·특산물 및 체험부스 35개가 ‘풍물시장’을 구성해 운영된다.

예산시네마는 이번 축제와 연계해 작은영화관 기획전을 개최하는 등 관람객들에게 추억과 힐링을 선물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삼국축제는 예산군이 천백 년을 걸어온 이야기와 함께하기 때문에 특별한 먹거리, 볼거리와 함께할 예정”이라며 “특히 먹거리의 맛과 위생을 위해 많은 준비를 하고 있으니 많은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예산=강명구 기자 kmg119sm@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