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도로명주소 시설물 1만 8300개 정비
상태바
보은군, 도로명주소 시설물 1만 8300개 정비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9일 15시 2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0일 목요일
  • 1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보은군은 지난 3월 27일부터 관내에 설치된 도로명주소 시설물 1만 8300개에 대해 일제조사를 실시하고 훼손 및 멸실된 시설물을 정비 완료했다. 이번 도로명 시설물 정비는 2014년 도로명주소가 법적 주소로 전환된 후 시간이 많이 경과함에 따라 훼손 및 멸실된 도로명 시설물로 인하여 미관을 해치고 도로명 주소 사용에 불편함이 있어 주민들의 도로명 주소 사용 편익을 위하여 추진된 것으로 훼손되거나 멸실된 시설물 200개소에 대해 정비 완료했다. 또한 이면도로 및 좁은 골목길, 건물 밀집지역, 교차로 등에 대해 안내 시설물 미설치로 인한 혼돈을 예방하고 누구나 찾아가기 쉽도록 보행자용 도로명판 350개를 신규 설치했다. 훼손정도가 심하거나 멸실된 건물번호판은 군청 민원과 지적재조사팀에 신청을 하도록 철저한 관리를 당부했다. 보은=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